'빈익빈 부익부' 여전... 보안업계, 실적 양극화 고착화되나 > 보안뉴스 / 트렌드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보안뉴스 / 트렌드

보안뉴스 / 트렌드

'빈익빈 부익부' 여전... 보안업계, 실적 양극화 고착화되나

페이지 정보

작성자 게시판관리자 작성일19-04-08 23:57 조회489회 댓글0건

본문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공시된 감사보고서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대형보안 기업 3사인 SK인포섹, 안랩, 시큐아이와

주요 정보보안 기업들의 실적 양극화가 심화되고 있다.  

 

 

세 기업의 매출액을 합하면, 5000억원을 상회한다. KISIA에 따르면, 2018년 정보보안 매출액은 전년대비 5.3% 증가한

약 3조원이다. 이 중 세 기업이 약 16%의 시장을 차지하고 있는 셈이다. 나머지 84%는 464개 기업들이 차지하고 있다. 

 

art_1554393536.png

 

보안업계 관계자는 "작년 경기악화에 따른 기업들의 보안 예산집행 축소가 영향을 미친 것으로 분석된다"며 "이로 인해 기업들이 중소·중견기업의 제품보다 상대적으로 신뢰도가 높은 대기업의 솔루션을 꾸준히 사용하고 있는 추세"라고 봤다. 이어 대기업 자회사의 경우 모기업과 계열사 간의 내부거래 또한 실적에 영향을 미쳤을 것이라고 분석했다.  

​원본출처 :  http://www.ddaily.co.kr/news/article/?no=179744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상단으로

TEL. 02-705-5822 | FAX. 02-6442-0746 | 주소: 서울시 금천구 가산디지털1로 171(가산동 371-41) SK V1센터 303호-R319호
대표: 조대희 | 사업자등록번호: 214-88-00572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조대희

"믿음은 바라는 것들의 실상이요 보지 못하는 것들의 증거니 선진들이 이로써 증거를 얻었느니라" (히브리서 11:1~2)
Copyright © www.bomnetworks.com. All rights reserved.      Powered by Appfaber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